상세정보
단어의 사생활

단어의 사생활

저자
제임스 W. 페니베이커 저/김아영 역
출판사
사이
출판일
2017-01-04
등록일
2018-03-27
파일포맷
EPUB
파일크기
33MB
공급사
YES24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웹뷰어 프로그램 수동설치 뷰어프로그램 설치 안내
현황
  • 보유 1
  • 대출 0
  • 예약 0

책소개

우리는 모두, [언어의 지문]을 남긴다.
무심코 내뱉는 사소한 단어가 내가 어떤 사람인지 알려준다.
말과 글이 난무하는 세상, 이제는 단어가 [사람을 이해하는 열쇠]다.
레이디 가가의 트윗부터 닉슨의 녹취록까지, [단어의 비밀]을 파헤친다!

워터게이트 사건 이후, 닉슨이 사용한 단어는 어떻게 변했는가?
연설문, 대화, 이메일, 블로그, 메신저, SNS 등에
내가 쓴 단어는 나에 대해 무엇을 드러내고 있는가?

심리학 교수가 20년간의 연구로 밝혀낸 단어와 우리 삶의 연관성 대해부

현재 텍사스 대학교 심리학과 교수이자 학과장으로 재직 중인 저자가 대통령과 정치인들의 연설과 기자회견은 물론 우리의 일상적인 대화, 이메일, 블로그, 인터넷 게시글, SNS, 자기소개글, 대입 논술, 다양한 문학작품과 영화 등에 사용된 단어를 분석해 단어와 그 단어를 사용한 사람의 심리적 연관성에 대해 분석한, 일종의 [단어 심리학]이라고 할 수 있는 책이 출간되었다.

사회심리학자로서 글쓰기를 통한 치유 효과를 연구해오던 중 [단어의 비밀]을 발견하게 된 저자는 사람들은 모두 말과 글을 통해 자신만의 [언어의 지문]을 남기며, 따라서 단어라는 단서만 있으면 그 단어를 사용한 사람의 [정체성, 성격, 심리 상태, 학교 성적, 회사 생활, 타인과의 관계뿐 아니라 지금껏 살아온 배경, 미래의 행동]도 파악할 수 있음을 밝혀냈다. 심리학자로서는 특이하게도 20년 이상 단어 연구에 매진해온 저자는 하지만 자신이 진짜로 관심을 두는 것은 단어 그 자체가 아니라 그 단어를 사용하는 [사람]이라고 강조한다. 이 책에서는 [단어들이 작동하는 방식]을 하나씩 살펴봄으로써 어떻게 이들이 그 단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의 복잡한 심리 상태를 알려줄 수 있는지 알아본다. 이때 단어는 사람들의 생각, 감정, 동기, 사회적 관계 등을 알아내는 강력한 [도구]라고 할 수 있다. 저자는 말과 글이 난무하는 시대에 결국 [단어]는 그 사람을 이해하는 [열쇠]라고 강조한다.

연관도서 연관도서를 소개해드립니다!
저자동일

    제임스 W. 페니베이커 저자가 집필한 등록된 컨텐츠가 없습니다.

QUICKSERVIC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