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정보
진료실에 숨은 의학의 역사

진료실에 숨은 의학의 역사

저자
박지욱 저
출판사
휴머니스트
출판일
2022-04-21
등록일
2022-12-05
파일포맷
EPUB
파일크기
63MB
공급사
YES24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웹뷰어 프로그램 수동설치 뷰어프로그램 설치 안내
현황
  • 보유 1
  • 대출 0
  • 예약 0

책소개

워털루 전투보다 수술이 더 위험했다는데,

지금의 의료 시스템은 어떻게 완성되었을까?

오늘의 진료실을 만든 의학사의 결정적 순간들




불과 200년 전까지만 해도 워털루 전투에 참전하는 것보다 수술대에 가는 것이 사망 확률이 더 높았을 정도로 19세기 이전의 의학은 위험천만한 것이었다. 산과 의사들은 시체를 부검하던 손을 씻지도 않은 채 아기를 받았고, 외과 의사들은 전쟁터에서 병사가 화약으로 다치면 뜨거운 인두로 상처를 지지곤 했다. 안전하고 지속적인 마취제가 없었기에 수술을 할 때면 힘센 장정들이 환자를 붙잡고 있었다.



현재의 비교적 안전한 ‘의료 시스템’이 갖춰진 것은 해부학, 외과학, 역학, 미생물학 등 과학·의학의 세부 분야의 위대한 발견과 더불어, 손 씻기(소독), 마취, 이송 기술 등 작은 혁신이 쌓여 온 덕분이다. 『진료실에 숨은 의학의 역사: 메스, 백신, 마취제에 담긴 의학사』는 지금의 진료실과 병원을 구성하는 다양한 의료기구, 의료 서비스의 과정을 꼼꼼히 따라가며 우리가 진료실에서 마주하는 풍경에 어떤 비밀이 숨어 있는지 알려준다. 놀랍고도 감동적인 이야기, 그리고 수많은 시행착오와 노력이 깃든 의학의 역사를 만나 보자.



연관도서 연관도서를 소개해드립니다!
저자동일

    박지욱 저자가 집필한 등록된 컨텐츠가 없습니다.

QUICKSERVIC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