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정보
다섯 번째 감각

다섯 번째 감각

저자
김보영 저
출판사
아작
출판일
2022-02-16
등록일
2022-12-05
파일포맷
EPUB
파일크기
30MB
공급사
YES24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웹뷰어 프로그램 수동설치 뷰어프로그램 설치 안내
현황
  • 보유 1
  • 대출 0
  • 예약 0

책소개

오래도록 한국의 SF에는 김보영이 빛나고 있었다
한국 SF 작가로서는 처음으로 전미도서상 후보에 오른
김보영 초기 걸작 10편을 드디어 다시 만난다!


2010년 김보영의 소설집 『멀리 가는 이야기』와 『진화신화』가 처음 나왔을 때, 소설가 박민규는 다음과 같이 썼다. “여왕의 등극이다. 김보영의 작품들이 언젠가 한국 SF의 ‘종의 기원’이 될 것임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그로부터 10년 뒤, 김보영은 한국 SF 작가로서는 최초로 미국 최대 출판사 하퍼 콜린스에서 영문 단편집을 출간했고, 또 다른 영문 단편집으로는 전미 도서상 후보에 오르는 쾌거를 이루었다.

『멀리 가는 이야기』와 『진화신화』를 두고 여러 SF 관계자들이 입을 모아 “한국 SF 사에서 전설로 남을 것”이라고 평했고, 그 예언은 모두 사실인 것으로 드러났지만 두 책은 안타깝게도 절판되어 서점에서 구할 수 없다. 반갑게도 수록작 중 「미래로 가는 사람들」을 비롯해 몇 편이 재출간되어 독자들을 다시 만날 수 있게 되긴 했지만, 여전히 실질적인 의미에서 “한국 SF의 기원”으로 일컬어질 작품들을 독자들이 쉽게 만나보기 어렵다면 그것은 우리 모두에게 불행이 아닐 수 없다.

12년 만에 복간되는 김보영 소설집 『다섯 번째 감각』에는 『멀리 가는 이야기』와 『진화신화』 중 따로 출간된 「미래로 가는 사람들」 연작과, 후속편을 집필해 장편으로 준비 중인 「종의 기원」 연작, 그래픽 노블로 나오게 될 「진화신화」, 그리고 『얼마나 닮았는가』에 수록된 「0과 1 사이」를 제외한 모든 작품이 수록되었다. 데뷔작이자 제1회 과학기술 창작문예 대상을 받은 「촉각의 경험」에서부터 한국 SF 역사에서 가장 아름다운 작품 중 하나로 기록될 「지구의 하늘에는 별이 빛나고 있다」까지, 오래도록 한국의 SF에서 빛나고 있었던 김보영의 초기 걸작들을 다시 만나보자.

QUICKSERVICE

TOP